이벤트
마감
[벤처스퀘어] 현물 조각투자 플랫폼 PIECE(피스), 투자 유치
현물 조각투자 플랫폼 ‘PIECE(피스)’를 출시한 바이셀스탠다드(대표 신범준)가 KB인베스트먼트로부터 시드투자를 유치했다고 밝혔다. 피스의 조각투자는 희소한 현물자산의 소유권을 조각처럼 분배하여 추후 조각소유 비율에 따라 시세차익을 얻을 수 있는 새로운 투자 방식을 의미한다. 피스는 지난 6월 롤렉스 시계로 구성한 ‘PIECE 롤렉스 집합 2호’포트폴리오를 런칭하고 1분 만에 소유권 전량을 완판 시켰다. 이번 투자를 이끈 KB인베스트먼트 양홍제 팀장은 “명품뿐 아니라 다양한 현물자산에 투자할 수 있는 피스의 확장성과 간편한 투자 프로세스는 기존 조각투자 서비스와 확실히 차별화된다”며 “향후 KB의 금융 서비스와 콜라보한다면 더욱 다양한 고객들의 니즈를 고루 충족시킬 수 있을 것”이라며 투자 배경을 설명했다. 신범준 대표는 “심플한 조각투자 방식을 통해 누구나 쉽게 수익성과 안정성을 동시에 추구할 수 있다는 것은 피스만의 가장 큰 장점”이라며 “높은 수요로 인해 ‘오픈런’해야 구입할 수 있는 한정판 명품처럼 고객들의 소유욕을 일으키는 한정판 투자상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또 “이달 초 받은 벤처기업 인증을 시작으로 금융위원회‘혁신금융서비스’ 지정과 블록체인 기반 NFT(Non-fungible token) 발행이 가능한 어플리케이션 출시 등 서비스 고도화에 주력해 소액투자자들도 안정적으로 의미 있는 수익을 누릴 수 있는 대표 플랫폼으로 성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피스는 ‘1분 완판 기념 감사이벤트’와 함께 오는 29일 ‘PIECE 롤렉스 집합 3호’를 공개한다. 김진아 기자
2021.07.27
마감
[이데일리] 현물 조각투자 플랫폼 '피스', KB인베스트먼트로부터 시드투자 유치
[굿모닝경제=최재영 기자] 현물 조각투자 플랫폼 'PIECE(피스)'를 출시한 바이셀스탠다드가 KB인베스트먼트로부터 시드투자를 유치했다고 27일 밝혔다. 피스의 조각투자는 희소가치를 가진 현물자산의 소유권을 조각처럼 분배해 추후 조각소유 비율에 따라 시세차익을 얻을 수 있는 새로운 투자 방식이다. 피스는 지난 6월 롤렉스 시계로 구성한 ‘PIECE 롤렉스 집합 2호’포트폴리오를 런칭하고 1분 만에 소유권 전량을 완판 시켜 주목을 받았다. 이번 투자를 이끈 KB인베스트먼트 양홍제 팀장은 "명품뿐 아니라 다양한 현물자산에 투자할 수 있는 피스의 확장성과 간편한 투자 프로세스는 기존 조각투자 서비스와 확실히 차별화된다”며 “향후 KB의 금융 서비스와 콜라보한다면 더욱 다양한 고객들의 니즈를 고루 충족시킬 수 있을 것"이라며 투자 배경을 설명했다. 신범준 바이셀스스탠다드 대표는 “이달 초 받은 벤처기업 인증을 시작으로 금융위원회 ‘혁신금융서비스’ 지정과 블록체인 기반 NFT(Non-fungible token) 발행이 가능한 어플리케이션 출시 등 서비스 고도화에 주력해 소액투자자들도 안정적으로 의미 있는 수익을 누릴 수 있는 대표 플랫폼으로 성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피스는 ‘1분 완판 기념 감사이벤트’와 함께 오는 29일 ‘PIECE 롤렉스 집합 3호’를 공개한다. 김연지 기자
2021.07.27
마감
[이투데이] 현물 조각투자 플랫폼 피스, KB인베스트먼트로부터 시드투자 유치
현물 조각투자 플랫폼 'PIECE(피스)'를 출시한 바이셀스탠다드가 KB인베스트먼트로부터 시드투자를 유치했다고 27일 밝혔다. 피스의 조각투자는 희소한 현물자산의 소유권을 조각처럼 분배해 추후 조각소유 비율에 따라 시세차익을 얻을 수 있는 새로운 투자 방식이다. 피스는 지난 6월 롤렉스 시계로 구성한 ‘PIECE 롤렉스 집합 2호’포트폴리오를 런칭하고 1분 만에 소유권 전량을 완판 시킨 바 있다.
양홍제 KB인베스트먼트 팀장은 "명품뿐 아니라 다양한 현물자산에 투자할 수 있는 피스의 확장성과 간편한 투자 프로세스는 기존 조각투자 서비스와 확실히 차별화된다”며 “향후 KB의 금융 서비스와 콜라보한다면 더욱 다양한 고객들의 니즈를 고루 충족시킬 수 있을 것"이라고 투자 배경을 설명했다. 신범준 바이셀스텐다드 대표는 “심플한 조각투자 방식을 통해 누구나 쉽게 수익성과 안정성을 동시에 추구할 수 있다는 것은 피스만의 가장 큰 장점”이라며 “높은 수요로 인해 ‘오픈런’해야 구입할 수 있는 한정판 명품처럼 고객들의 소유욕을 일으키는 한정판 투자상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또 “이달 초 받은 벤처기업 인증을 시작으로 금융위원회 ‘혁신금융서비스’ 지정과 블록체인 기반 NFT(Non-fungible token) 발행이 가능한 어플리케이션 출시 등 서비스 고도화에 주력해 소액투자자들도 안정적으로 의미 있는 수익을 누릴 수 있는 대표 플랫폼으로 성장하겠다”고 밝혔다. 피스는 ‘1분 완판 기념 감사이벤트’와 함께 오는 29일 ‘PIECE 롤렉스 집합 3호’를 공개한다. 구성헌 기자
2021.07.27
마감
[플래텀] 현물 조각투자 플랫폼 ‘피스’, KB인베스트먼트로부터 시드투자 유치
현물 조각투자 플랫폼 ‘PIECE(피스)’를 출시한 바이셀스탠다드가 KB인베스트먼트로부터 시드투자를 유치했다.   피스의 조각투자는 희소한 현물자산의 소유권을 조각처럼 분배하여 추후 조각소유 비율에 따라 시세차익을 얻을 수 있는 새로운 투자 방식을 의미한다.   피스는 지난 6월 롤렉스 시계로 구성한 ‘PIECE 롤렉스 집합 2호’포트폴리오를 런칭하고 1분 만에 소유권 전량을 완판 시켰다.   이번 투자를 이끈 KB인베스트먼트 양홍제 팀장은 “명품뿐 아니라 다양한 현물자산에 투자할 수 있는 피스의 확장성과 간편한 투자 프로세스는 기존 조각투자 서비스와 확실히 차별화된다”며 “향후 KB의 금융 서비스와 콜라보한다면 더욱 다양한 고객들의 니즈를 고루 충족시킬 수 있을 것”이라며 투자 배경을 설명했다.   신범준 대표는 “심플한 조각투자 방식을 통해 누구나 쉽게 수익성과 안정성을 동시에 추구할 수 있다는 것은 피스만의 가장 큰 장점”이라며 “높은 수요로 인해 ‘오픈런’해야 구입할 수 있는 한정판 명품처럼 고객들의 소유욕을 일으키는 한정판 투자상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또 “이달 초 받은 벤처기업 인증을 시작으로 금융위원회‘혁신금융서비스’ 지정과 블록체인 기반 NFT(Non-fungible token) 발행이 가능한 어플리케이션 출시 등 서비스 고도화에 주력해 소액투자자들도 안정적으로 의미 있는 수익을 누릴 수 있는 대표 플랫폼으로 성장하겠다”고 밝혔다.
2021.07.27
마감
[머니투데이] '2억 롤렉스 10만원 조각투자' 45초만에 완판..."다음은 샤넬"
nfzPmM0hH5sc6lQG-We20hphZXo6TXpgfAhzBXHEKqu6k_cb2ZL4rIplB7ejvUxDwoNmESERW3VJbz805RQahovB3icDk1JHmK-2EAgJllFl9Y_JH8OnASk=s0 샤넬백보다 구하기 힘들다는 롤렉스 시계 5점을 묶어 다수의 투자자에게 판매하는 '조각투자' 상품이 1분도 안돼 폭풍 마감된 가운데 '롤렉스 조각투자 3호'가 곧 출시된다. 고가의 명품을 단돈 10만원으로 투자하는 조각투자 플랫폼이 출현하면서 주머니는 가볍지만 명품을 소유하고 또 투자하고 싶은 MZ세대(18세~34세)에게 화제가 되고 있다. 25일 패션업계에 따르면 현물 조각투자 플랫폼 피스(PIECE)를 운영하는 바이셀스탠다드는 오는 7월29일 희소성이 정점에 달한 프리미엄 롤렉스 시계 4점으로 구성된 조각투자상품(PIECE 롤렉스 집합 3호)을 출시한다. 피스는 가치 상승이 예상되는 롤렉스 시계나 샤넬백과 같은 현물자산의 소유권을 조각처럼 나눠 투자하는 현물투자상품을 선보이는 플랫폼이다. 지난 6월 30일 오전 10시에 출시된 피스 조각투자 2호는 상품을 공개한지 45초만에 모집이 마감되며 폭발적 인기를 끌었다. '롤렉스 2호'에는 코스모그래프 데이토나, 서브마리너 데이트 그린, 오이스터 퍼페츄얼 터콰이즈 블루 등이 포함됐다. 이들 시계는 리셀(재판매) 제품으로 거의 새상품으로 구성됐다.바이셀스탠다드는 지난 4월에도 롤렉스 시계 11점으로 구성된 PIECE 롤렉스 집합 1호를 출시했는데 당시에는 30분 만에 상품이 마감된 바 있다. 2호는 시작과 동시에 상품이 완판된 것. 2호는 1억2200만원 모집에 3억5000만원이 몰린 바 있다. 7월29일 출시될 피스 조각투자 3호에는 현재 최고의 인기를 구가하고 있는 코스모그래프 데이토나 블랙 다이얼, 기능과 디자인 모두 뛰어난 데이토나 오이스터플렉스 '폴뉴먼', 꾸준한 인기로 높은 프리미엄이 형성된 'GMT-마스터 II '배트걸' 등이 포함될 예정이다. 피스 플랫폼의 최소 투자금액은 10만원이며 최대 2000만원까지 투자할 수 있다. 1호와 2호의 투자기간은 6개월이다. 피스 플랫폼은 6개월 안에 1호와 2호에 속한 시계를 매각해 투자원금을 회수하고 수수료를 제외한 원금과 수익금을 투자자들에게 돌려준다. 1호의 경우 지난 4월 1억1800만원에 모집됐는데 1호 펀드는 현재 조기청산이 예상되고 있다. 신범준 바이셀스탠다드 대표는 "현물 조각투자상품의 첫 대상으로 롤렉스를 선정한 것은 롤렉스가 현물 중에서 가장 환금성이 높고 보편타당한 가치를 지녔다고 판단했기 때문"이라며 "1~3호까지는 롤렉스 시계로 구성된 상품을 출시하고 4호부터는 샤넬, 에르메스 같은 명품백 조각투자 상품을 선보일 예정"이라고 밝혔다. 1~3호 롤렉스에 이어 4호는 샤넬 특집으로 조각투자 상품이 출시될 예정이다. 향후 샤넬, 에르메스를 비롯해 미술품, 와인, 한정판 스니커즈 등 다양한 조각투자 상품을 준비 중에 있다. 신 대표는 "가치있는 현물자산이라면 무엇이든 다양하게 취급할 것"이라며 "10만 원부터 조각투자 참여가 가능해 여유자금이 부족한 젊은 세대도 소액으로도 얼마든지 투자에 참여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스타트업인 바이셀스탠다드는 최근 KB인베스트먼트로부터 투자도 받았다. 피스의 성공적인 출범을 바탕으로 현재 '퍼스트명품'만 취급하는 모노리치 서비스도 준비 중이다. 퍼스트명품이란 누군가 구매했지만 사실상 사용한 적이 없는 박스채 새상품으로 유통되는 명품을 말한다. 오정은 기자 (agentlittle@mt.co.kr)
2021.07.26